• 최종편집 2020-05-27(수)

전체기사보기

  • 中 올해 빈곤 노동력 부축에 56억 위안 방출키로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중국 국가 발전개발위원회가 30만 명에 달하는 빈곤 노동력이 집 문 앞에서 취업할 수 있도록 조건을 마련해 주기 위해 올해 56억 위안에 달하는 취업 총괄 자금을 방출하기로 했다고 3일 중신망이 보도했다. 코로나 19의 충격과 영향으로 빈곤노동력이 외지 취업이 어려운 상황에서 국가 발전개혁위원회는 2020년의 취업 총괄 자금을 방출하여 30만여 명에 달하는 빈곤노동력이 집 문 앞에서 현장건설에 참여해 취업을 실현하고 수입을 올릴 수 있게 조건을 창조해 주기로 하였다. 첫째, 취업으로 수입 창출, 코로나 19로 인한 악영향을 경감시키기로 했다. 중국 국가 발전 개혁 위원회는 각 지방의 분해 계획 시 코로나 19의 영향이 엄중한 현과 시에 입각, 빈곤 대중 특히는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외지 취업이 어려운 빈곤 대중이 참여할 수 있는 공사건설을 광범하게 조직하게 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즉 이런 공사건설을 이용하여 빈곤 대중들이 취업하게 하고 아울러 적시적으로 수익을 올리는 작용을 하게 하여 코로나로 인한 영향을 경감시키기로 했다. 둘째, 중점지구의 난공영역을 견주어 정확한 시책을 체현하기로 했다. 자금 배치에 있어서 <3개 구, 3개 주(三区三州)> 등 빈곤 지구를 겨냥하기로 했다. 아울러 빈곤 현과 빈곤 향촌을 중점적으로 지원하고 이런 빈곤 지구에서 이주 안치 구역의 인프라 건설을 주로 부축한다. 구체적인 실행과정에서 각지의 기본 농토, 농토의 관개, 향촌의 도로 소 하류의 치수, 초원의 건설과 농촌면모의 개변 등을 둘러싸고 빈곤 탈퇴 결승 단계에서 나타나는 중점적인 애로사항을 해결하기로 하였다. 셋째, 노동 인건비 발급비례를 향상해 의지와 지력을 부축하기에 힘쓰기로 한다. 빈곤 대중들을 이끌고 자아 노동으로 빈곤에서 탈퇴하는 영광을 실현하게 하며 노무의 인건비는 국가의 빈곤 부축 자금 최저비율의 15%를 높이기로 하였다. 예산에 따르면 올해 공사건설에 참여한 빈곤 대중한테 발급되는 인건비는 8억 위안이다. 동시에 빈곤 현에 지원하는 농업에 관련된 기획 자금 그리고 농업생산과 농촌 거주환경 개선 등 인프라 건설 중의 총괄 자금지원을 대폭 증가하여 빈곤 대중들의 단기취업 자리를 늘리기로 한다. 제13차 5개년 계획이 실행된 이래 국가에서는 누계로 빈곤 부축 총괄 자금 300억 위안을 방출, 100만 명이 넘는 빈곤 대중들이 공사건설에 참여하게 했으며 누계로 30억 위안의 인건비를 발급하였다. 동시에 빈곤 지구 농촌에 농토 수리 향촌 도로, 교량과 저수지 땜 등 중소형 공익성 인프라 시설을 구축하여 빈곤 향촌의 생산과 생활 조건을 효과 있게 개선하여 빈곤 대중들이 빈곤 탈퇴 적극성을 가일층 격발시키는 특수 작용을 일으키게 한다. 다음 보조로 국가 발전개혁위는 감독심사의 역도를 강화하여 국가의 빈곤 부축 총괄 자금의 사용범위를 확보, 빈곤 향촌의 생산 및 생활 조건을 개선하는 것으로 빈곤에서 탈퇴하여 부유해지려는 인민대중들의 적극성을 격발시켜 빈곤 탈퇴의 공략전에서 결전 결승을 이뤄내는 것이다. ※ ㈜: <3개 구, 3개 주(三区三州) 중 3개 구는 시장 자치구(西藏自治区)와 칭하이(青海), 쓰촨(四川), 간수(甘肃)와 윈난(云南) 등 4개 성의 장족 구역이고 3개 주는 깐수의 린샤주(临夏州), 쓰촨의 량산주(凉山), 윈난의 누장주(怒江州)를 가리킨다.
    • 뉴스
    • 지구촌
    • 중국
    2020-04-04
  • 中 헤이허 세관(黑河海关)러시아 지원 방역물자 신속 통관
    ▲ 헤이허 세관(黑河海关)에서 러시아 지원 방역물자 신속 통관ⓒ인민망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중국 북단의 헤이허 세관(黑河海关)에서 러시아로 지원하는 방역물자를 신속히 통관시켰다고 3일 인민망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러시아로 지원하는 코로나 19 예방 퇴치 물자를 빠른 시간 내에 통관시키기 위하여 헤이허 세관에서는 당지 정부의 해당 부문과 적극적으로 소통하여 조율, 물자의 종류, 통관정책 등 내용을 제때에 제공하였고 사전에 정보를 장악한 뒤 통관에 있어서의 사전검토, 규제조건의 사전 확정을 했으며 전문 인원을 배치하고 전문 통로를 설치하여 방역물자의 신속한 통관을 확보하였다. 이번에 헤이허 세관을 거쳐 러시아로 지원되는 방역물자로는 1회용 의학용 외과 마스크 6만 장, N95 의학방호용 마스크 1만 장, 1회용 보통 마스크 1만 장, 방호복 700복, 격리옷 1000복, 체온측정기 200개 등이었다.
    • 뉴스
    • 지구촌
    • 중국
    2020-04-04
  • 신종 코로나 페염 해마다 폭발할가?
    [동포투데이] 4월 2일 중난산 원사는 중국 현지 방송매체에서 누구도 신종 코로나 페염이 유행성감기처럼 해마다 폭발할 것인지는 아직 단언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중난산 원사는 17년 전 SARS 발병상황 때도 이듬해 중간숙주, 특히 사향고양이 식용행위를 단속해 바이러스전파를 차단했지만,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전파경로에서 중간숙주가 아직 명확하지 않은 상황이며 천산갑은 그중 한 가지일 수도 있고 박쥐라는 원시적인 숙주도 있다. 그 때문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매년 유행성감기처럼 폭발할 것인지는 아직 단언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그렇지만 고온 날씨가 도래하면서 긍정코 발병추세가 억제될 것이지만 바이러스 자체도 변이될 수 있기 때문에 매년 나타날지는 누구도 예측하기 어렵다. 인류에 적응할 수 있게 변이되고 치사율이 그리 높지 않게 되면 장기간 존재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 뉴스
    • 지구촌
    • 중국
    2020-04-04
  • 中 코로나19 희생자 전국 추모행사 거행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4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청명절인 당일 중국은 전국적으로 코로나 19로 숨진 열사와 동포들을 추모하는 활동을 벌였다. 이 날 중국의 상징이라고도 할 수 있는 수도 베이징의 천안문 광장에서는 군부 의장대 군인들이 숙엄한 모습을 하고 있는 가운데 게양대의 오성홍기를 반 정도 내리고 지난 수개월 간 중국인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코로나 19와의 <전역>에서 순직한 열사와 기타 고인들을 추모하면서 이들의 명복을 빌었다. 오전 10시, 방공경보가 울리고 시진핑, 라커챵, 왕후닝 등 당과 국가의 지도자들이 중남해 회인당 앞에서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희생된 열사와 숨진 동포들을 위해 3분 간 묵념하였다. 이 날, 추모활동은 수도 베이징을 비롯한 우한(武汉), 난창(南昌)과 선양(沈阳) 등 전국 각지에서 있었다. 한편 이 날 중국 국가 위생 및 건강 위원회가 발표한 집계에 따르면 3일 0시부터 24시까지 중국의 31개 성, 직할시와 자치구 및 신장 생산건설병단으로부터 보고된 코로나 19에 감염된 사례는 도합 18건, 이 중 본토의 감염 사례는 1건이고 해외 유입 사례가 17건이었다. 그리고 사망 사례는 4건(후베이 4건), 새로 발견된 의심 사례는 11건으로 모두 해외로부터 유입된 사례였다.
    • 뉴스
    • 지구촌
    • 중국
    2020-04-04
비밀번호 :